충남대학교와의 통합을 반대하는 한밭대학교 구성원들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한밭대 출신의 전기공학과 김영달 교수는 22일 오전 학교 정문 앞에서 충남대와의 통합에 반대하는 피켓시위에 나섰다. 피켓시위에는 학생을 대표해 총학생회장과 직원 대표도 함께 할 예정이다.

충남대와의 통합에 반대하는 추진위에서는 학교 앞에 게시한 현수막을 통해 '설명회 없는 설문조사를 반대한다며 100년 역사를 호도하는 설문조사를 폐기하라'고 촉구했다.

저작권자 © 대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