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보수와 진보 세력이 함께 대전에서 윤석열 김건희 부부는 퇴진하라는 집회를 개최해 눈길. 

김용민 평화나무 이사장과 변희재 미디어워치 대표고문, 김준혁 한신대 교수 등 수백여명의 보수, 진보 진영 인사들은 3일 대전 타임월드 건너편에서 집회를 갖고 대통령 부부의 퇴진을 촉구.

특히 김준혁 교수는 "더 이상 윤 대통령이 대통령의 역할을 해선 안 된다고 생각한다", "여러분과 함께 위험을 감내하면서 윤석열 퇴진 운동에 적극 나서겠다”고 강경 발언을 쏟아내기도.

저작권자 © 대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