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장우 대전시장이 최근 시끄러운 당내 상황과 관련 "할 말은 많지만.."이라며 불편한 속내를 내비쳐.

그는 최근 국민의힘 소속 광역단체장의 당을 향한 쓴소리가 이어지고 있으나 "할 말은 많지만 지금은 오로지 대전시민의 재산을 지키고 대전시 발전을 위해 헌신해야 할 때다, 대전시 현안 해결을 위해 모든 역량을 다 해야 될 때"라고 강조.

이 시장은 "정치는 정치권에 맡기고.."라며 국민들 보기에도 안 좋고 정치적으로 별 소득도 없는 당내 분란에 끼어들 생각이 없음을 재차 강조하기도.

저작권자 © 대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